• 코로나19 비상대책위원회 바로가기
  • 동서대, 인공지능 연계 콘텐츠 혁신인재 양성 사업 선정
  • 동서대 동남권 유일 ‘2021년 생애 최초 청년창업 지원사업’ 선정
  • 동서대학교 개교 30주년 기념 릴레이 기부 캠페인

사이버홍보실


“나도 배우다” 에버그린 영화대학 1기 입학식 개최

조회 386

종합홍보실 2021-06-21 14:27

동서대 LINC+ 사업단
“나도 배우다” 에버그린 영화대학 1기 입학식 개최
- 기장 지역 노인 문제 해결·일자리 창출 ‘에버그린 프로젝트’ 일환
- 2023년 준공 예정인 부산종합촬영소 연계한 영화 산업 시니어 일자리 창출 기대

에버그린 영화대학 1기 시니어 신입생들이 ‘황혼의 배우’로 변신하기 위한 첫걸음을 내디뎠다.

동서대학교(총장 장제국) 링크사업단 지역협업센터는 21일 오전 10시 30분 부산시 기장군 기장군청 차성아트홀에서 에버그린 프로젝트 ‘에버그린 영화대학 1기 입학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입학식에는 시니어 입학생 15명과 가족들, 동서대학교 김대식 대외협력부총장 등 30여 명이 참석했다. 김대식 부총장과 오규석 기장군수는 새 출발을 시작한 시니어 입학생들에게 직접 에버그린 영화대학 뱃지를 수여하며 입학생들을 격려했다.

김대식 대외협력부총장은 ”인생의 새로운 도전을 앞둔 여러분을 응원한다“면서 ”동서대학교는 여러분이 삶의 가치를 찾고 황혼의 배우로 멋지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며, 에버그린 프로젝트는 2025년 초고령화 사회를 앞둔 현재 노인 복지의 훌륭한 모델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앞으로 입학생들은 7월부터 주 3회 기장군 기장읍 죽성드림세트장에서 연기, 연출, 시나리오 구성 등 영화와 관련된 전반적인 교육을 받게 된다.

에버그린 영화대학은 에버그린 프로젝트의 대표 프로그램으로 기장군 거주 65세 이상 시니어를 지역 배우로 양성하는 과정이다. 지역 시니어를 대상으로 영화·영상 문화 교육을 제공하고 전문 인력으로 양성해 삶의 가치를 발견하도록 돕는 것이 목표다. 시니어의 사회참여 유도로 기장군 지역 현안인 노인 우울증 문제를 해소하고 2023년 장안읍 일원에 건립될 부산촬영소(가칭)와 연계한 시니어 영화 산업 관련 일자리 매칭까지 기대하고 있다.

동서대는 임권택영화예술대학 교수진을 활용해 커리큘럼을 제공하는 등 인·물적 인프라를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링크플러스 메가프로젝트를 통한 학생들과 공연 공동 기획, 복지센터 및 소외계층 방문 공연 등을 추진해 시니어 학생의 경험도 제공하고 지역 내 문화소외계층까지 문화 향유 기회를 선사하겠다는 계획이다.

동서대 김형우 지역협업센터 센터장은 “에버그린 프로젝트의 궁극적인 목표는 사업 모델의 자립성 확보”라면서 “영화대학 및 에이전시를 기장군의 지속가능한 로컬 사업체로 성장 시켜 풍부한 배우 POOL을 구축하고, 자체 수익 공연까지 추진해 유일무이한 대학-지자체-기업 협업 성공 사례로 남길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고령자의 행복한 삶’이라는 주제로 기획된 에버그린 프로젝트는 부산인재평생교육진흥원의 2021 지역사회상생·협력지원사업의 지원을 받아 운영된다. 문화콘텐츠 특성화 대학인 동서대학교, 기장군, 부산시청자미디어센터, 부산영상위원회, 부산경제진흥원, ㈜I.A.LAB, ㈜카이언스가 컨소시엄을 구성해 공동 운영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