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코로나19 상황지속에 따른 원격수업 운영기간 추가 연장 안내

사이버홍보실


한일 학술교류 심포지엄 개최

조회 5,275

최성호 2006-03-13 00:00

Untitled Document

한·일 학술교류 심포지엄 동서대서 열려

학계 및 언론계 인사 26명 참석…양국 시민의식 비교·분석

우리대학-게이오대학 학술교류협정도 체결

우리대학과 일본의 사학명문 게이오대학(慶應大學)이 주최한 ‘한일학술교류 심포지엄’이 13~15일 교내 일본연구센터와 코모도호텔에서 열렸다.
이번 심포지엄은 정치학·사회학 분야에서 한일 양국의 상호이해 증진과, 두 나라 연구자들 간의 인적 네트워크 구축을 위해 마련됐다.

◇심포지엄=한일 양측에서 26명이 참석해 기조강연과 발표, 토론을 했다.
한국에선 장제국 교수 (동서대 일본연구센터 소장), 이원범 교수 (동서대 일본연구센터 부소장), 신정화 교수 (동서대 국제관계학부), 정구종 동아닷컴 사장, 김상준 교수 (연세대 정치외교학과장), 동서대 일본지역연구과 석사과정 5명, 부산대 정치외교학 전공 박사과정 3명등이 발표자·토론자로 참석했다.
일본에선 오코노기 마사오 교수 (게이오대 법학부장),고바야시 요시아키 교수 (게이오대 법학부), 이와가미 야수쿠니 교수 (헤이세이국제대 법학부), 김종욱 교수 (메이지학원대 법학부), 게이오대 법학연구과 박사과정 7명이 참석했다.

첫째 날에는 장제국 교수(한국시민의식과 한일관계), 정구종 동아닷컴 사장(한국에서의 시민의식 동태), 오코노기 마사오 교수(제2차 세계대전 이후 한일관계의 전개),고바야시 요시아키 교수(시민의식의 국제비교)가 기조강연을 했다.
둘째 날에는 국제관계분야와 국내정치분야에 대한 워크숍과 기조강연이 있었고 셋째 날에는 참석자들 간의 간담회가 열렸다.

장제국 소장은 “이번 심포지엄과 학술교류협정은 그 동안 동서대와 게이오대학이 추진해온 다양한 교류활동을 보다 발전시키고 한일 양국의 상호이해 증진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실현하는데 큰 기여를 할 것”이라고 말했다.

◇협정체결=우리대학 일본연구센터(JCD)와 일본 게이오대학 21COE-CCC다문화 세계시민의식 연구센터(CCC)는 13일 교내 일본연구센터에서 학술교류협정을 맺었다.
양 기관은 ▶학술출판물, 통계자료 및 그 외의 연구 자료의 교환 ▶연구자와 학생의 교류 ▶공동연구 추진 ▶공동학술회 조직 ▶그 외 학술교류 등에 대해 공식 합의했다.

게이오대 세계시민의식 연구센터 소장인 고바야시 교수는 “한국을 대표하는 일본연구센터(동서대 일본연구센터)와의 교류협정을 계기로 게이오대학의 한국학 연구도 보다 활성화되리라 확신하게 됐고, 향후 상호 인적·물적 교류가 지속적으로 발전할 수 있는 시스템을 제도적으로 구축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협정식 이후 우리대학 일본연구센터는 정구종 동아닷컴 사장과 오코노기 마사오 교수를 이 센터의 고문으로 위촉했다.

 



<종합홍보실>

담당부서 :
종합홍보실
담당자 :
김철진
연락처 :
051-320-2090
최종수정일 :
2020-03-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