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런 강의실 본 적 있니?! 동서대학교 미래형 강의실
  • 동서대, 인공지능 연계 콘텐츠 혁신인재 양성 사업 선정
  • 동서대 동남권 유일 ‘2021년 생애 최초 청년창업 지원사업’ 선정
  •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 수업운영 안내
  • 코로나19 비상대책위원회 바로가기

사이버홍보실


동서대학교 LINC+사업단, ‘공모형’ 캡스톤디자인으로 내실있는 산학협력 성과 거두다

조회 179

종합홍보실 2021-09-14 11:24

동서대학교 LINC+사업단,
‘공모형’ 캡스톤디자인으로 내실있는 산학협력 성과 거두다
동서대학교(총장 장제국)는 2020년부터 매 학기마다 공모형 캡스톤디자인을 통해 지역기관이나 기업이 대학에 요청하는 과제를 해결함으로써 보다 내실 있는 산학협력 성과를 거둘 수 있었다고 밝혔다.

캡스톤디자인은 산업 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인력을 양성하기 위한 것으로, 산업체 또는 지역사회의 문제를 해결하는 작품을 학생들이 스스로 설계하고 기획·제작함으로써 문제해결의 전 과정을 경험하는 실무형 인재 양성 프로그램을 말한다. 그 중에서 동서대가 추진한 ‘공모형’ 캡스톤디자인은, 가족회사나 지역기관으로부터 해결이 필요한 과제를 일정 기간 공모하여 접수한 후 과제수행이 가능한 대학 내 교수를 물색한 다음, 해당 기업과 교수를 매칭하여 한 학기동안 학생들과 함께 과제를 해결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학기말 과제가 끝난 이후에는 발표회나 시연회 등을 통해 결과물을 해당 기업에 전달하게 된다.

동서대는, 그간 공모형 캡스톤디자인으로 2020년 23개의 기업에서 요청하는 과제를 수행하였으며, 2021년 1학기에는 9개 기업이 요청하는 과제를 수행하여 총 32개 기업 수요를 반영한 결과물을 창출하여 기업에 제공하였다.

(사)부산화장품기업협회의 요청으로 진행된 방송영상학과의 공모형 캡스톤디자인(지도교수 김현, 박미선)은 2020년 1학기, 2학기에 걸쳐 부산 지역 화장품 관련 기업 11개사의 제품 홍보동영상을 학생들의 창의적인 아이디어로 제작되었는데, 이 제품 홍보동영상은 해당 기업의 홈페이지에 업로드되어 실제 기업 및 제품 홍보에 사용된 것이 대표적인 사례이다.

2021년 1학기 ㈜부산근대화체인의 요청으로 진행된 디자인학과의 공모형 캡스톤디자인(지도교수 김기수)은 기업 신제품의 브랜드 디자인을 행한 것으로 실제 클라이언트의 요구 조건을 수행하고 컨펌을 받는 등 과제를 통해 학생들의 실무능력이 향상되고 나아가 기업으로의 취업도 기대되고 있다.

동서대학교 조대수 링크플러스(LINC+) 사업단장은 “공모형 캡스톤디자인을 비롯한 각종 현장 수요형 프로그램 수행을 통해 참여 학생의 현장실무역량을 계발하고, 지역 기업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산학협력 프로그램 개발과 수행에 적극적으로 나서겠다”고 전했다.
- ‘옛날옛적에’ 브랜딩 / 참여업체 : ㈜부산근대화체인 / 참여 학생 : 디자인대학 공태영 / 참여 교수 : 김기수 
- ‘헐레벌떡’ 브랜딩 / 참여업체 : ㈜부산근대화체인 / 참여 학생 : 디자인대학 이민희, 이신애, 정수경 / 참여 교수 : 김기수 
- ‘아마스빈’ 리브랜딩 / 참여업체 : ㈜부산근대화체인 / 참여 학생 : 디자인대학 김이현, 김하얀, 손미경 / 참여 교수 : 김기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