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2학기 대면수업(이론교과목) 안내 : 2020. 10. 26(월)
  • 이런 대학 없습니다-미래형대학 홍보
  • 코로나19시대에 맞는 대입전형 비대면 면접 완전정복
  • 2020년 2학기 지도교수-학생 집중면담기간 온/오프라인 의무 취업컨설팅 안내

사이버홍보실


창작뮤지컬 ‘가야의 노래’ 대성황

조회 2,007

김현진 2019-12-09 10:21

동서대 교수·학생들 만든 창작뮤지컬 가야의 노래

국립중앙박물관 극장 무대에서 대성황 이루다

서울무대에서 7~8일 이틀간 다양한 연령대의 관객 관람하며

유료 객석점유율 90% 넘기는 기염 토해

 

교내 현장학습시스템인 IFS(In-school Field System)을

활용한 복합 융합 공연이 특징

동서대 교수와 학생이 만든 창작 뮤지컬 ‘가야의 노래’가 12월 7~8일 이틀간 국립중앙박물관내 극장 용에서 막을 올렸다. 3회 진행된 이번 공연은 매회 유료객석점유율 90%를 넘기며 다양한 연령대의 관객들이 찾아 대성황을 이루었다.

이번 공연은 동서대학교 LINC+사업단과 국립박물관문화재단이 공동 기획한 작품으로 동서대 뮤지컬과와 디지털콘텐츠학부, 그리고 패션디자인학과의 교수와 학생이 실무형 인재를 양성하기 위한 공간인 교내현장시스템(IFS, In school Field System)을 통해 만들어 낸 융합 공연이라는 점에서 그 의의가 크다.

 

‘가야의 노래’(오세준 작·장우성 연출)는 동서화합의 상징적인 역사로 재조명 받는 가야 문화를 소재로 한 창작 뮤지컬로 예술과 정치가 화합했던 금관가야의 정신을 이어가기 위해 대가야로 귀순한 마지막 여전사 가야, 가야 12국을 하나로 합칠 음악을 만들라는 마지막 명을 받들고자 했던 우륵, 저물어 가는 조국의 운명을 안타깝게 바라보면서 자신의 사랑마저도 '가야고'라는 이름에 간직한 제자 이문의 이야기로 격변의 시기에 그들이 지키려 했던 가야의 정신과 사랑을 노래한 작품이다.

 

이번 작품을 위해 뮤지컬과 차순례 교수를 중심으로 학생과 졸업생이 각 배역을 맡아 열연해 주었고, 무대영상은 디지털콘텐츠학부 박영준 교수와 학생들이 직접 대본을 분석해가며 다양한 기술을 구현하였다. 또한 의상은 패션디자인학과 양성원 교수와 학생들이 디자인부터 제작까지 짧은 기간 동안 밤을 새어가며 직접 만들어 낸 결과물이다.

 

문화콘텐츠 1st CLASS 산학협력 선도대학인 동서대 장제국 총장은 “이번 공연은 동서대가 지향하는 교육의 방향성을 보여 준 좋은 예”라며 “우리대학은 현재 교내현장학습시스템(IFS)과 교육 커리큘럼을 시대에 맞게 끊임없이 업그레이드하여 창의적이고 융합적 사고를 가진 실무형 인재양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담당부서 :
종합홍보실
담당자 :
김철진
연락처 :
051-320-2090
최종수정일 :
2020-03-01